제1회 ‘K-POP Cheer UP’ 비대면 콘서트 10월31일 개최 황미현 기자 2020.10.21 12:34


사회적 거리두기 등으로 K-POP팬의 답답하고 지친 마음을 치유하고 힐링 하는 ‘비대면 콘서트’

[시사우리신문]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K-POP팬들의 지친 마음을 따뜻하게 보듬어 줄 고품격 비대면 콘서트가 찾아 온다. 

 
오는 31일 제1회 ‘K-POP Cheer UP’ 비대면 콘서트는 코로나-19로 K-POP팬들의 가지지 못하는 문화생활과 사회적 거리두기로 국민들의 지친 마음을 치유하고자 기획.제작 됐다.

 

▲ 제1회 ‘K-POP Cheer UP’ 비대면 콘서트 10월31일 개최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라인업은 틴탑, 업텐션, 플로리아, 1989, 더스틴, 러스티, LST 등으로 화려한 K-POP 스타들이 출격해 무대를 꾸민다. MC는 ‘1989 김태헌’과 ‘플로리아 예슬’으로, 톡톡 튀는 매력을 선보이며 콘서트의 분위기를 업 시킬 예정이다.

 

DK 엔터테이먼트는 화려한 무대를 꾸미는 것뿐만 아니라 코로나19 극복을 기원하는 ‘대한민국 코로나 방역송 ’ 플로리아 헌정곡도 LBMA STAR 키즈들도 함께 한다.

 

칼군무 아이돌 ‘틴탑’ 은 "노래가 역주행을 하며 인기가 치솟는 가운데 많은 팬들은 라이브 듣기를 원한다"며"팬들에게 역주행 곡들로 추억을 회상시키고 K-POP Cheer UP 비대면 콘서트 때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최근 대체불가 매력 Light’로 인기 급상승을 하고 있는 ‘업텐션’ 화려하고 정확한 동작으로 인상적인 칼군무와 안정적인 라이브 실력을 보여주겠다고 한다 뿐만 아니라, “슈트핏 맛집 다운” ‘청량 섹시’의 진수를 보여줘 팬들을 매료시킨다고 전했다.

 

또한 2020년 갓 데뷔한 ‘플로리아’는 1년의 연습기간을 걸쳐 데뷔한 4인조 걸그룹 이다. 춤과 노래 실력 이 탄탄해 ‘괴물신인’ 이라는 수식어가 잇따라 붙는다. ‘플로리아’는 "자신들의 역량과 재량을 아낌없이 K-POP 팬들에게 쏟아 붓는다"고 강력한 포부를 남겼다.

 

‘1989’ 은 ‘ZE:A’ 1989년생 라인으로 만들어진 2인 유닛이다. 재능 많은 아이돌로 끼와 열정이 넘치는 보이그룹이다. 넘치는 끼로 ‘비대면 콘서트’ 때 표출 한다.

 

‘LST’ ‘더스틴’ ‘러스티’ 그룹은" K-POP 팬들에게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힘든 마음을 달래고자 폭발적인 퍼포먼스, 응원의 목소리가 전달될 라이브로 열정을 표출하겠다"고 전했다.      
 

DK엔터테이먼트는 "사회적 거리두기 등의 영향으로 첫 비대면 콘서트를 진행하게 됐다"며 "비록 몸은 떨어져 있지만 K-POP 아이돌 가수들이 진심을 담아 전하는 선율의 감동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마음에 작은 위로와 치유가 전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제1회 K-POP Cheer UP 비대면 콘서트 온라인 생중계는 31일(토) 저녁 7시에 빵야TV 채널에서 관람할 수 있다. K-POP Cheer UP 비대면 콘서트는 DK엔터테이먼트 주최 빵야TV가 함께한다.


기사입력: 2020/10/21 [12:34]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