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중권,"이재명 지사..뭐하러 한국판 두테르테가 되려고 하는지" 안민 기자 2020.09.16 16:34



[시사우리신문]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16일 "이재명과 공수처의 조합은 상상 가능한 것 중의 최악의 시나리오"라며"아마 사회가 감당하기 힘든 결과로 이어질 것"이라고 우려의 글을 게재했다.

 

▲ 진중권 페이스북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이날 진 전 교수는 이재명 “공수처법 개정안 발의 환영…촛불국민 숙원”이라는 기사제목을 링크한 후 "자기 이미지가 행여 공수처랑 엮이지 않게 조심해야 할 판에. 뭐하러 한국판 두테르테가 되려고 하는지"라고 비꼬우면서"이재명과 공수처의 조합은 상상 가능한 것 중의 최악의 시나리오"라며"아마 사회가 감당하기 힘든 결과로 이어질 것"이라고 우려했다.

 

 


기사입력: 2020/09/16 [16:34]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