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과 태풍을 이겨내고 활짝 핀 연꽃 김은수 기자 2020.09.04 16:08



[시사우리신문]제9호 태풍 마이삭이 지나간 후 의왕시 부곡동에 위치한 레솔레파크 연꽃 습지에‘수련’들이 만개해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에게 잠시나마 볼거리를 제공해 주고 있다.

 

‘수련’은 원형에 가까운 잎이 물위에 떠 있고 흰색 또는 분홍 빛깔을 띠는 꽃이 물위에 떠서 피는 특징이 있다.

 

▲ 폭염과 태풍을 이겨내고 활짝 핀 연꽃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기사입력: 2020/09/04 [16:08]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