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천시, 재난현장에 드론촬영으로 신속 대응 안강민 기자 2020.08.12 15:45



[시사우리신문]사천시는 최근 기록적인 폭우로 남강댐 방류량이 증가함에 따라 드론전문가를 포함한 토지관리과와 건설과 관계 직원이 침수피해가 우려되는 축동면 현장을 찾아 드론 촬영영상을 통해 신속한 재난상황 대처에 나섰다.

 

 

▲ 사천시, 재난현장에 드론촬영으로 신속 대응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그동안 사천시는 2017년 드론을 도입해 다양한 업무에 활용하고 있는데, 지적재조사지구 및 지적불부합 대상토지를 드론으로 촬영해 정사영상을 구축하고 민원인에게 설명 자료로 활용해 민원인의 이해도를 높일 뿐만 아니라, 우리 시 주요 관광지인 다솔사, 각산 등 31개 관광지 영상을 촬영해 4계절의 특색이 나타나는 홍보 자료로 활용하고 있으며 사천서부 일반산업단지조성사업을 위한 진입도로 타당성 검토자료 작성에 활용하는 등 홍보·산업·토지 분야에 다양하게 활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천시는 향후 방수 드론을 구입해 우천 시에도 보다 신속 정확하게 재난상황에 대응하고 열화상 감지카메라를 활용 열지도 제작으로 폭염 및 적조에 대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시가지에 대해 드론영상 활용 3D영상을 제작해 각종 업무에 활용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으며 사천시가 우주항공의 중심도시일 뿐만 아니라 4차 산업혁명시대를 선도하는 행정을 펼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8/12 [15:45]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