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민 긴급재난지원금, #힘내자 부산! 선불카드 발행을 위한 - 부산시-부산은행, 공동 업무협약 체결 황미현 기자 2020.05.13 18:01



[시사우리신문]부산시와 부산은행(은행장 빈대인)이 오늘(13일) 전국민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힘내자 부산! 선불카드’ 발행에 관한 공동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코로나19 사태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선불카드의 신속한 지급과 적정 관리에 관한 이행사항을 규정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선불카드 발급의 시급성을 고려하여 별도의 행사 없이 기관장 명의의 서면으로 협약을 체결하였다.

 

협약의 주요 내용으로는 부산시가 16개 구·군의 위임을 받아 사업 총괄 및 협약사항을 이행하기로 하고부산은행은 선불카드를 지급·사용하기 위해 필요한 업무 관리시스템을 구축·운영하며 ,선불카드 미사용 잔액에 대한 지자체(구·군) 반납 ,대금납부 이행사항 등이 담겨 있다.

 

▲ #힘내자 부산! 선불카드 사용 안내문 및 주의사항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특히, 부산은행은 지자체의 예산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힘내자 부산! 선불카드의 발급 비용과 미수령회수 카드의 발급 비용 전액을 부담한다. 또한, 훼손 및 분실로 인한 사용자의 재발급 비용 또한 전액 부담하기로 하였다.

 

전국민 긴급재난지원금#힘내자 부산! 선불카드는 오는 18일부터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사용지역은 부산시 내로 한정되며, 사용 제한업종은 부산 동백전 카드 기준을 준용한다. 발행권종은 20만원권과 40만원권 2종이며, 신청 시 발행권종은 선택이 불가하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선불카드를 신속히 지급하여 시민 생활 안정과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코로나19로 인해 전 국민이 어려운 시기, 지자체의 재정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카드발급 비용 일체를 전액 부담하기로 한 부산은행의 통 큰 결정에도 감사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부산시는 지난달 29일, 1,933억 원 규모의 선불카드 55만 장을 부산은행에 1차 선주문하였으며, 신용·체크카드 신청과 선불카드 발급량 추이를 지켜본 후 2차 추가 발행을 논의할 계획이다.


기사입력: 2020/05/13 [18:01]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