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 신임 원내대표,"경제를 지키고, 일자리를 지켜내서 국민 고통을 줄이는 데 사력을 다 하겠다" 한옥순 기자 2020.05.08 13:45



▲ 김태년 신임 원내대표,"경제를 지키고, 일자리를 지켜내서 국민 고통을 줄이는 데 사력을 다 하겠다"고 밝혀~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시사우리신문]
더불어민주당 신임 원내대표에 김태년 의원이 당선 됐다.

 

김태년 신임 원내대표는  7일 오후 4시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제21대 국회 더불어민주당 제1기 원내대표 당선 인사말을 통해  "감사드린다. 일할 기회를 주셔서 감사드린다"며"여러분들의 성원과 민주당에 대한 국민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일하겠다"고 밝히면서"선의의 경쟁을 펼쳐주신 전해철, 정성호 두 후보님께 수고 많으셨고 감사하다는 말씀 드린다"며"선거 기간 동안 두 분께 많이 배웠다. 앞으로도 우리당의 발전을 위해 두 분의 귀한 지혜를 구하겠다"고 말했다. 

 

이어"이해찬 대표님, 그동안 정말 고생 많으셨다"며"우리당을 위한 대표님의 희생과 헌신을 잊지 않겠다"고 말하면서" 몇 달 남긴 했지만 안정과 통합의 민주당을 지도부들 그리고 후보님들과 함께 반드시 만들어 내겠다"며"우상호, 홍영표, 이인영 세 분께도 감사드린다. 선배 원내대표님들의 성과를 잘 이어나가는 원내대표가 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가 다가오고 있는 이 시기에 집권 여당의 원내대표를 맡게 되어 어깨가 매우 무겁다. 우리 후보님들의 힘과 지혜를 모아 경제위기를 극복해내는 데 앞장서겠다"며"통합의 리더십으로 당을 하나로 모으고, 당정청의 역량을 위기 극복에 집중시키겠다"고 강조하면서"아울러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대책은 원내대표가 직접 챙기면서 속도를 내겠다"며"경제를 지키고, 일자리를 지켜내서 국민 고통을 줄이는 데 사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김 신임 원내대표는"다시 한 번 부족한 점 많은 저에게 이렇게 일할 기회를 주신 것에 감사드린다"며" 더 많이 듣고 더 많이 만나서 소통하겠다. 코로나 경제위기 극복과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서 제 모든 힘을 쏟아 붓겠다.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기사입력: 2020/05/08 [13:45]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