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저축은행 독거노인 위한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펼쳐~ 이준화 기자 2019.11.24 21:33


김포시 생계곤란 이웃에 연탄 9천장, 쌀(10KG) 50포 지원

키움저축은행(대표 허흥범)과 김포복지재단(대표 이병우)이 연계하여 지난 23일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을 통해 이웃과 따뜻한 온정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고 24일 밝혔다.

▲ 키움저축은행 독거노인 위한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이날 봉사활동은 키움저축은행이 22일 김포시에 연탄 9천장, 쌀(10KG) 50포를 지원한데 이어 홀로 사시는 어르신들께 직접 연탄을 전달하기 위해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됐다.

 

키움저축은행 직원들은 비탈진 언덕길과 좁은 골목을 어렵사리 지나며 연탄을 배달하면서도 시종일관 웃음을 지으며 밝은 모습을 보였다.

 

겨울 한기속에서도 연탄을 나르느라 구슬땀을 흘리던 한 직원은 “평소 어려운 이웃을 위해 봉사활동을 하고 싶었으나 미처 실천하지 못했었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함께 일하는 직원들과 좋은 일을 할 수 있게 되어 보람을 느낀다. 힘들다는 생각보다는 누군가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서 기쁘다는 생각이 더 크게 든다. 오히려 내가 감동을 얻어간다고 생각하며 앞으로 찾아서 봉사활동을 할 계획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연탄을 전달받은 한 어르신은 “겨울 땔감 걱정에 난감했었는데, 이렇게 연탄을 가져다주니 한시름 놓았다. 젊은 사람들이 집까지 연탄을 가져다 쌓아 주어 고맙고 대견하다.”면서 연신 눈시울을 훔치기도 했다.

 

또한, 직원들과 함께 동분서주하며 연탄을 배달한 키움저축은행 허흥범 대표는 “우리 회사의 슬로건이 고객과 함께하며 행복한 사회를 만들어간다.”라며 “이번 기부와 봉사를 통해 이 슬로건을 조금이나마 실천할 수 있는 것 같아 감사하고 보람을 느낀다.

 

 연탄 한장 한장이 어르신의 방을 따뜻하게 덥히고 더 나아가 한 마을을, 우리 사회를 따뜻하게 만들어 주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이번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을 계기로 앞으로 기부 및 봉사활동을 더 활발히 그리고 더 확대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 어르신들이 따뜻하게 겨울을 지내시기를 바라며 이런 기회를 주신 어르신들께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키움저축은행이 기부한 연탄 9,000장은 42곳의 가정에, 쌀 50포는 50곳의 가정에 나누어질 예정이다.


기사입력: 2019/11/24 [21:33]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