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도시철도공사 파나마 모노레일 건설사업 진출 노상문 기자 2019.11.20 19:46



대구도시철도공사는 파나마 메트로청이 작년 9월 12일 입찰 공고한 파나마 메트로 3호선 모노레일 건설사업에 현대건설 컨소시엄과 함께 참여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파나마 메트로 3호선 건설사업은 파나마시티의 중심인 알브룩에서 파나마 운하를 통과해 서부지역인 아라얀까지 총연장 26㎞의 모노레일 노선과 14개 역사를 건설하는 대형 프로젝트이다. 총사업비는 26억 달러이며 공사기간은 4년 6개월이다.

 

▲ 파나마 메트로 3호선 조감도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파나마 3호선은 대구도시철도 3호선과 동일한 차량·시스템이다.

 

도시철도공사는 이번 사업수주을 위해 2년에 걸쳐 대구시와 현대건설의 건설경험, 공사의 운영 노하우 등을 긴밀하게 기술협력 및 공조해 스페인, 중국 등 유력업체와의 경쟁에서 높은 평가와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도시철도공사의 주요역할은 설계서에 대한 기술검토, 시스템 설계에 맞는 설치여부 확인, 구조물 시공과 시스템의 인터페이스 확인, 개별 성능검사 및 시운전 시 노하우 제공, 운영자 교육 등이다.

 

향후 계약체결 및 준비과정을 거쳐 사업 착수 시 도시철도공사는 설계·시공·시운전 등 사업전반에 대해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게 되며 향후 운영 및 유지관리 사업 분야에도 적극 진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홍승활 대구도시철도공사 사장은“이번 파나마 모노레일 건설사업 진출은 지난 해 싱가포르 센토사 모노레일 유지관리사업 진출에 이은 또 하나의 쾌거로서 그동안 수익사업 다각화와 신성장동력 창출을 위해 전사적으로 노력해온 결과”며“앞으로도 싱가포르 중정비 사업수주 등 추가적인 해외사업 진출에도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11/20 [19:46]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