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진해구 석동 공영주차빌딩 준공식 개최 박승권 기자 2019.11.20 18:22


66억원 들여 주차면 141면 조성… 도심 주차난 해소, 상권 활성화 기대

  © 박승권 기자


[시사우리신문]박승권 기자=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20일 진해구 냉천로 73 일원에서 허성무 창원시장, 천정우 한국자산관리공사 본부장, 시의원, 지역주민, 공사관계자 등 2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석동 공영주차빌딩 준공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는 석동 풍물패 공연을 시작으로 테이프 컷팅, 경과보고, 감사패 수여, 인사말씀 순으로 진행됐다.

석동 공영주차빌딩은 진해구의 만성적인 주차난 해소를 위해 66억원 사업비가 투입돼 1,138㎡부지에 지상 6층, 주차 141면 규모로 지난해 12월 착공해 이날 준공식을 갖게 됐다.

 

특히 시설 내부는 1층 초록색, 2층 주황색 등 층별 다양한 색을 테마로 정해 심미적 디자인 요소를 더했고, 외관은 해군도시의 강인함과 물보라가 연상되는 타공 문양으로 해양도시의 이미지를 연출했다.

 

이 사업은 창원시와 한국자산관리공사가 협업하여 공유재산 위탁개발방식으로 진행됐고, 주차장 위탁개발 사업은 전국 첫 사례로 추진해 성공적인 사업 모델로 전국 지방자치단체 모범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시는 이날 준공식을 시작으로 내년에 용원동, 팔용동 등 총 4개소 1,080면의 공영주차빌딩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열린 주차장, 공한지 주차장, 화물차고지 조성 등 시민 체감도 높은 교통복지 향상을 위해 주력하고 있다.

 

허성무 시장은 “먼저 준공이 있기까지 공사의 불편을 묵묵히 감내해 주신 인근 상인분들과 시민들께 감사함을 표한다”며 “앞으로 상업지역 주차난 해소는 물론 쾌적한 도시 환경조성과 상권 활력에 크게 기여하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11/20 [18:22]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