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한강공원 인근 수해복구 작업 동참 안민 기자 2020.08.14 17:14



[시사우리신문] "함께하면 행복해요"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회장 한옥순/이하 나베봉) 회원들은 14일 최장 장마와 집중호우로 완전 침수됐던 서울 반포 양화 한강공원 인근에서 수해복구 작업에 동참해 구슬땀을 흘렸다.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한강공원 인근에서 수해복구 작업 동참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이날 나베봉 회원들은 선유도 육교 상류 샛강 경계부터 선유도 육교 하류 영화3 주차장까지 수마에 떠내려 온 각종 쓰레기와 나무에 걸린 쓰레기 수거, 스티로폼, 비닐조각 등을 수거했다.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한강공원 인근에서 수해복구 작업 동참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나베봉 회원들은 일손이 부족해 복구활동에 지장이 있다는 소식을 접한 후 빠른 복구를 위해 바쁜 일상을 뒤로 접고 복구를 위한 봉사활동에 나서게 됐던 것.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한강공원 인근에서 수해복구 작업 동참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한옥순 회장은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 싶어 복구현장을 찾았다"며"미력한 힘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함면서"다들 바쁜 일정들이 많았을 텐데 한강공원 봉사 소식에 한걸음에 달려와 신속한 복구가 가능하도록 큰 힘이 되어 주신 회원들의 수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며"무더위에 사고 없이 봉사활동을 잘 마치고 힘이 되어 준 모든 분들께 감사 드린다"고 인사했다.

 

▲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그룹,한강공원 인근에서 수해복구 작업 동참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이날 봉사활동을 함께한 천복궁교회 김신한 목사는 "교인 30여명이  봉사를 함께 하면서 수해를 겪은 우리 국민 모두의 고통을 조금 씩 나누자는 심정으로 참여하게 됐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8/14 [17:14]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