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유산본부-예술의전당-과천시-예산군, MOU 체결 양연심 기자 2019.08.23 19:45


추사 김정희 선생의 학문과 예술세계의 글로벌 콘텐츠화에 협력하기로

▲     © 제주 양연심기자


[시사우리신문]제주 양연심 기자= 제주 특별자치도 세계유산본부(본부장 고길림)는 8월 21일 수요일 오후 2시 예술의전당 무궁화홀에서 예술의전당(사장 유인택), 과천시(시장 김종천), 예산군(군수 황선봉)과 함께 추사 김정희 글로벌 콘텐츠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4개 기관은 추사 김정희 선생에 대한 재조명이 국내·외 문예부흥의 관건이라는데 뜻을 같이하며, 그의 학문과 예술 관련 글로벌 콘텐츠 개발을 도모하기로 협약했다.

 

구체적으로 추사 김정희 선생의 학문과 예술세계를 기리고, 연구·교육·전시 등을 위한 지속가능한 공동 사업을 발굴하기로 하였으며, 예술의전당 서예박물관, 과천시 추사박물관, 예산군 추사고택, 제주추사관을 기점으로 한 각 기관의 특성과 여건에 따른 사업을 개발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정성호 세계유산문화재부장은 “2020년은 제주추사관이 개관된 지 10년째되는 상징적인 해로 이번 협약은 4개 기관이 협력하여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범지역적 협업의 우수 사례가 될 것”이라고 협약체결의 의미를 밝혔다.


기사입력: 2019/08/23 [19:45]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