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계 블루칩 LBMA 키즈모델 오은빈 셀카공개 안민 기자 2019.08.07 23:10



얼굴하면 얼굴 끼하면 끼 광고계 블루칩으로 떠오르고 있는 키즈모델 오은빈(8살) 닉네임도 작은얼굴과 큰눈망울, 깨끗한피부 누가 보아도 미모를 한번에 평정하는 작은 모나리자 토플갱어이다.

▲ 광고계 블루칩 LBMA 키즈모델 오은빈 셀카공개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소속사 LBMA STAR에서 이런 미모의 화보사진 몇장을 공개해 화제다. 누리꾼들은 이사진을 보며 "정말 이쁘다" ,"부럽다" 등 다양한 표현으로 관심을 가졌다.

▲ 광고계 블루칩 LBMA 키즈모델 오은빈 셀카공개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키즈모델 오은빈은 최근 이귀덕 감독의 장편영화 '행복한 선물'에 단역으로 캐스팅 되었으며, 의류브랜드 에비수 키즈라인 광고모델로 왕성한 활동을 준비하고 있다.

▲ 광고계 블루칩 LBMA 키즈모델 오은빈 셀카공개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광고계 블루칩 LBMA 키즈모델 오은빈 셀카공개     © 시사우리신문편집국

 

한편, 오은빈은 LBMA STAR 키즈그룹 에이스타 멤버로 활동하며 ,최근 군부대 위문공연을 통해 국내 최초 키즈계 최연소 군통령으로 등극했다.


기사입력: 2019/08/07 [23:10]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