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로페이로 결제하면 커피가 10원!” 서진혁 기자 2019.05.31 07:50


6월 1~2일 부산시민공원 다솜마당서 행복정책박람회에 ‘카페 제로페이’ 열어

▲ 제로페이 이벤트 배너.     © 부산시

 

 

부산시는 오는 61~2일 부산시민공원 다솜마당에서 열리는 행복정책박람회에 카페 제로페이를 연다고 31일 밝혔다.

 

카페 제로페이서는 소비자가 제로페이로 결제 시 10원에 커피 등 음료를 살 수 있고, 정오부터 오후 5시까지 매 정시에 경품 추첨으로 치킨세트, 편의점모바일상품권 등을 지급하는 행사다.

 

소비자가 제로페이로 결제하기 위해서는 간편 결제사 및 은행 앱 21개 중 선택해 은행 계좌를 등록하면 된다.

 

제로페이는 모바일 간편결제 시스템으로 소비자가 스마트폰으로 QR코드 촬영하거나 바코드를 제시해 결제하면 소비자계좌에서 판매자계좌로 금액이 이체되는 방식으로 운영되는 결제수단이다.

 

이로 결제 시 연매출 8억원 이하 소상공인은 수수료가 전혀 없고, 8~12억원은 0.3%, 12억원 초과는 0.5%가 부과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하반기에는 공공기관 업무추진비를 제로페이로 결제하고, 7월부터 부산에서 제로페이로 결제하는 소비자에게는 결제금액의 7% 캐시백으로 지급한다매월 10곳의 제로페이 가맹점을 추첨해 경품을 지급하는 등 제로페이 부산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제로페이는 지난 2일부터는 씨유(CU), 지에스(GS)25, 세븐일레븐미니스톱이마트24 등 부산 24백여 곳의 5대 편의점에 ‘바코드 제시’ 방식으로 결제 기능이 개선됐으며, 부산 지역 제로페이 가맹점 수는 7300개를 넘었다.


기사입력: 2019/05/31 [07:50]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