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의창구 도계부부시장, 중기부 공모사업 2개 동시 선정 쾌거 안민 기자 2019.05.07 15:51


박완수,"도계부부시장이 동시에 두 개 사업에 선정된 것은 전례없는 성과"

박완수 의원 (창원 의창구/행정안전위)은 6일 창원 의창구 소재 도계부부시장이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가 추진하는 특성화 시장 육성사업 중 주차환경개선사업 (2년간 총 35억 규모), 희망사업프로젝트 (문화관광형)사업 (2년간 총 10억 규모) 등 2개 사업에 동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 박완수 의원     ©시사우리신문편집국

.

 

우선 주차환경개선사업은 도계부부시장 인근에 총 사업비 35억 규모의 주차장을 신설하는 사업으로, 19년 11억 2천9백, 20년 9억 7천억 규모로 총 21억 국비가 지원되고 나머지는 시비로 충당될 예정이다.

 

희망사업프로젝트 (문화관광형)사업은 데크로드경관조명 설치, 시장간판 정비 등 2년간 총 10억 규모(국비 50%: 지방비 50%)로 추진되며, 특히 도계시장은 경남도내 유일하게 해당 사업에 선정되었다.

 

박완수 의원은 “이번 중기부 공모사업에서 도계부부시장이 동시에 두 개 사업에 선정된 것은 전례없는 성과”라며 평가한 후, “우선 도계부부시장은 이번 주차환경개선사업으로 시장 인근에 주차장이 신설될 예정으로 그간 주차시설이 미비해 많은 불편을 겪은 시민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이며, 또한 문화관광형사업 진행으로 내방객 증가에 따른 시장전체의 매출향상 및 지역 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앞으로 해당 사업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꼼꼼히 챙기겠다.”라고 밝혔다.


기사입력: 2019/05/07 [15:51]
최종편집: ⓒ 시사우리신문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